詩-깨달음

신의 사랑을 깨닫자

신타 2022. 8. 2. 11:11

신의 사랑을 깨닫자 / 신타


눈에 보이는 바깥 어디에
심판자가 있고 지옥이 있지 않으며
내가 바로 심판자이자
내 안에 지옥이 있다

심판자가 되어보고
지옥을 겪어보아야 비로소
신의 사랑을 깨닫게 되고
내 안에 천국이 있음 또한 깨닫게 되나니

스스로 자신을 심판하고
지옥과 같은 고통 맛보아야
신의 사랑 깨달을 수 있으며
평안과 기쁨 느끼게도 되나니

지금 여기서 멈추지 말자
내 안의 천국이 바로 저긴데
천국 앞에 있는 지옥에서 멈추지 말자
태양이 뜨기 직전의 어둠일 뿐이나니

'詩-깨달음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아무것도 아닌 동시에 모든 것인  (0) 2022.09.10
사과의 윤회 輪廻  (0) 2022.09.06
신의 사랑을 깨닫자  (0) 2022.08.02
강 같은 호수이어라  (0) 2022.08.02
할 수 있다는 것  (0) 2022.07.23
  (0) 2022.07.14